예배채널

리부팅#3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2020-10-18 박현식목사

주일설교
Author
남찬웅
Date
2020-10-18 15:56
Views
217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창세기 16장 4~14절


4.아브람이 하갈과 동침하였더니 하갈이 임신하매 그가 자기의 임신함을 알고 그의 여주인을 멸시한지라
5.사래가 아브람에게 이르되 내가 받는 모욕은 당신이 받아야 옳도다 내가 나의 여종을 당신의 품에 두었거늘 그가 자기의 임신함을 알고 나를 멸시하니 당신과 나 사이에 여호와께서 판단하시기를 원하노라
6.아브람이 사래에게 이르되 당신의 여종은 당신의 수중에 있으니 당신의 눈에 좋을 대로 그에게 행하라 하매 사래가 하갈을 학대하였더니 하갈이 사래 앞에서 도망하였더라
7.여호와의 사자가 광야의 샘물 곁 곧 술 길 샘 곁에서 그를 만나
8.이르되 사래의 여종 하갈아 네가 어디서 왔으며 어디로 가느냐 그가 이르되 나는 내 여주인 사래를 피하여 도망하나이다
9.여호와의 사자가 그에게 이르되 네 여주인에게로 돌아가서 그 수하에 복종하라
10.여호와의 사자가 또 그에게 이르되 내가 네 씨를 크게 번성하여 그 수가 많아 셀 수 없게 하리라
11.여호와의 사자가 또 그에게 이르되 네가 임신하였은즉 아들을 낳으리니 그 이름을 이스마엘이라 하라 이는 여호와께서 네 고통을 들으셨음이니라
12.그가 사람 중에 들나귀 같이 되리니 그의 손이 모든 사람을 치겠고 모든 사람의 손이 그를 칠지며 그가 모든 형제와 대항해서 살리라 하니라
13.하갈이 자기에게 이르신 여호와의 이름을 나를 살피시는 하나님이라 하였으니 이는 내가 어떻게 여기서 나를 살피시는 하나님을 뵈었는고 함이라
14.이러므로 그 샘을 브엘라해로이라 불렀으며 그것은 가데스와 베렛 사이에 있더라
Total 1,172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미주복음방송(GBC) 설교하이라이트 "예배는 선택입니다."
관리자 | 2019.03.29 | Votes 0 | Views 13600
관리자 2019.03.29 0 13600
1171
열왕기하 강해 30 "답은 하나님께 있습니다" 2021-01-17 박현식목사
김성중 | 2021.01.18 | Votes 0 | Views 24
김성중 2021.01.18 0 24
1170
새롭게하소서 II "꿈이 새롭게 되기를 바랍니다." 2021-01-10 박현식 목사
남찬웅 | 2021.01.10 | Votes 0 | Views 76
남찬웅 2021.01.10 0 76
1169
새롭게 하소서 I "만남이 새롭게 되기를 원합니다." 2021-01-03 박현식목사
김성중 | 2021.01.03 | Votes 0 | Views 126
김성중 2021.01.03 0 126
1168
열왕기하 강해 29 "지금도 계속되는 위기" 2020-12-27 박현식목사
남찬웅 | 2020.12.27 | Votes 0 | Views 107
남찬웅 2020.12.27 0 107
1167
열왕기하 강해28 "끊어지면 큰 일 납니다" 2020-12-20 박현식목사
김성중 | 2020.12.20 | Votes 0 | Views 99
김성중 2020.12.20 0 99
1166
열왕기하 강해27 "실패에는 원인이 있다." 2020-12-19 박현식목사
남찬웅 | 2020.12.13 | Votes 0 | Views 104
남찬웅 2020.12.13 0 104
1165
열왕기하 강해26 "어떤 집을 짓고 있습니까?" 2020-12-06 박현식목사
김성중 | 2020.12.06 | Votes 0 | Views 146
김성중 2020.12.06 0 146
1164
열왕기하 강해25 "남길 삶의 자국" 2020-11-29 박현식목사
남찬웅 | 2020.11.29 | Votes 0 | Views 173
남찬웅 2020.11.29 0 173
1163
추수 감사 예배 "이것만은 잊으면 안됩니다" 2020-11-22 박현식 목사
김성중 | 2020.11.22 | Votes 0 | Views 170
김성중 2020.11.22 0 170
1162
열왕기하 강해24 "끝까지 지켜야 하는것" 2020-11-15 박현식
남찬웅 | 2020.11.17 | Votes 0 | Views 180
남찬웅 2020.11.17 0 1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