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동적인 글이 있어서 여러분들과 나누고 싶어 올려 봅니다.

 

참 부끄러운 저의 모습과 삶을 돌아보게 하는 글이네요.

 

http://paulbear.egloos.com/2619624